예약

천사들의 집

실내 장식가 아르주 및 건축가 무암메르 에리날 씨는 이스탄불에서 1992년부터 현재까지 설립한 건축 회사를 통해 수많은 실내 장식 및 건물 복원 프로젝트를 실행해왔습니다.

2003년에 카파도키아의 심장이라 하는 위르귀프 마을에서 매수한 카야 오유마(조각 바위) 집을 디자인해 여기를 부티크 호텔로 만들었습니다.

등을 바위에 댄 천사들의 집은 손님께서 역사적 경치, 로마의 무덤, 에리지예스산 및 요정의 굴뚝을 관람하실 때 마치 순간적으로 날아가듯이 본 시각성 안에서 손님을 꿈의 세계 품 안으로 데려다갈 것 같습니다. 대문에서 앞마당으로 들어오자 손님을 둘러싼 행복 및 소속감으로 마치 수년 전에 헤어진 가족 분위기를 되찾은 것 같은 느낌을 받으실 겁니다. 여기서 쌓은 우정 및 성실함은 옛날에 경험했으나 지금 잊혀진 핵심적 가치의 반영입니다.

“행복은 걸어가고 있는 길위에 있는 것이지 길 끝에 있는 것이 아니다,
행복해질 시간은 오늘이고 내일이 아니다.
똑똑한 사람은 소유하지 않은 것에 대해 걱정하지 않는다.
그는 소유한 것의 가치를 알고 기뻐해 한다.”
철학자 에픽테토스
예약
Loading...